자녀를 망치는 부모의 행동
네잎크로바 2024.06.17 05:59:20
조회 298 댓글 1 신고
자녀를 망치는 부모의 행동


어느 부모나 자녀를 잘 키우고 싶어 하지만
반면 자녀를 망치는 부모의 습관이
있다고 합니다.

첫째, 자녀가 사방에 흩어놓은 물건들을 매번 치운다.
아이는 커서도 모든 책임을 남에게 전가할 것이다.

둘째, 밥투정 옷 투정 등 불평을 할 때 모두 들어준다.
아이는 이기적인 사람으로 변할 것이다.

셋째, 자녀 앞에서 자주 부부 싸움을 한다.
아이는 불안하고 난폭한 사람이 될 것이다.

넷째, 자녀 앞에서 불평을 늘어놓는다.
아이는 매사를 부정적으로 바라볼 것이다.

다섯 번째, 잘못을 저질러도 대충 넘어간다.
아이는 나중에 더 큰 잘못을 할 것이다.

여섯 번째, 요구하는 것은 무엇이든지 들어준다.
아이는 점점 요구하는 것이 커질 것이다.

일곱 번째, 늦게 귀가해도 무관심하다.
아이는 방탕한 길로 빠질 것이다.

여덟 번째, 항상 우울한 표정을 짓는다.
아이는 비관론자가 될 것이다.


과거에도 그랬지만
요즘 부모님들의 자녀교육 열정이 정말 대단합니다.
하지만 본이 되는 행동과 훈계 없는 교육은
지식을 가르칠 수는 있어도 인성과 인품은
가르칠 수는 없습니다.

뛰어난 사람이기보다 따뜻한 사람으로 키워내는 것..
그것이 가정에서 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교육입니다.


# 오늘의 명언
교육은 원래 가정에서 이루어져야 하는 것으로
부모보다 더 자연스럽고 호적한 교육자는 없을 것이다.
– 헤르바르트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그런 길은 없다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new 백두산 22 05:41:19
천숙녀의 [그루터기]  file 모바일등록 new k남대천 71 24.07.14
멋지게 늙어가자   (1) 네잎크로바 122 24.07.14
문득 그런 날 있습니다   (1) 쵸콜래 143 24.07.13
당신이 나에게 오면^^*   모바일등록 (1) 77현정 103 24.07.13
당신의 손에 할 일이있기를   (1) 네잎크로바 124 24.07.13
젊음의 나날들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44 24.07.12
어느 봄날   (1) soojee 108 24.07.12
남이 생각하는 나 내 자신이 생각하는 나   (1) 네잎크로바 172 24.07.12
웃음짓는 당신^^--^   모바일등록 (1) 77현정 190 24.07.11
오지의 길 / 이선형   (1) emfhd 123 24.07.11
인생에서 진정한 기쁨은   (1) 네잎크로바 229 24.07.11
♤탁닛한 스님의 천천히 가는 삶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5 24.07.11
나이가 들수록 더 필요한 친구   (1) 네잎크로바 294 24.07.10
첫사랑의 추억   (1) soojee 170 24.07.09
미안하다 / (시)이선형   (2) emfhd 190 24.07.09
힘이 드네요 ㅜㅜ   모바일등록 (1) 77현정 177 24.07.09
화가나고 속상할때 이렇게 하세요   (2) 네잎크로바 241 24.07.09
♡무인도에서 생긴 일 ♡   모바일등록 (2) 백두산 141 24.07.09
당신과 함께라면~♡   모바일등록 (1) 77현정 240 24.07.0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