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남편, 남친 즐겨찾기
부모님의 반대 모바일등록
익명 2021.12.27 00:57:03
조회 1,045 댓글 7 신고

저는 30대초반 남자친구는 30대중반입니다.

이전부터 아는사이이다가 발전한관계에요.

 

부모님도 남자친구의 존재를 알계되시고

잘 알지못하니 아직까지 크게 막 마음에 들어하시진 않았지만

둘다 나이가 먹어가는지라 지켜보시더라구요.

 

남자친구가 이전에 위암 환자였습니다.

다행히 초기에 발견되서 수술과 항암치료를 했고

완치판정을 받은 상태입니다.

 

이 사실을 부모님이 얼마전에 아시게되었어요.

 

제가 옆에서 지켜본바로는 건강관리도 잘하고

정기적으로 검진도 받고하는데,

 

부모님입장에서는 당연히 딸인 제 인생을 걱정하시겠죠.

굉장히 놀라시더니 헤어짐을 권하시더라구요.

 

지금 나이에 암이면 언제든 재발할 수 있다며

그런사람과 만나지 않았으면 한다구요..

더 정들기전에 헤어지라고 하십니다.

 

부모님 마음도 너무 이해가서 아무말하지 못했습니다..

 

저는 옆에있는 이 사람을 볼때도 위암환자였다는걸 느끼지도 못할정도였어서 평소에 크게 생각하지 않았구요..

 

어째야할지도 모르겠네요..

 

혹시 비슷한경험이나 주변분들중에 비슷한케이스 보신분 계실까요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생일기억못한남친…   모바일등록 (9) 익명 2,996 22.03.04
너무 잦은 싸움. 어떻게 해결해나가야할까요   모바일등록 (9) jeje66 2,010 22.02.26
친구문제...   (5) 익명 1,185 22.02.20
장거리커플   모바일등록 (7) 익명 1,947 22.02.19
썸남 잠수...   모바일등록 (13) 익명 2,228 22.02.02
올해 20살 딸이 남친이랑 여행가고 싶다고 하는데 님들 생각은요?   모바일등록 (17) 하단사출이다 4,775 22.01.29
마사지 받으러 다닌 남편   모바일등록 (17) 익명 6,425 22.01.28
만난지 한달만에 혼전임신을 하자고 합니다....   모바일등록 (17) 익명 4,710 22.01.25
나를 사랑하지 않는 사람과 연애한다는것   모바일등록 (12) 익명 3,485 22.01.20
효도하는 남편   모바일등록 (13) 익명 1,861 22.01.18
남친 카톡을 보았어요   모바일등록 (11) 익명 3,381 22.01.17
맘이 식은거 같아요. 해어져야되나요?   모바일등록 (9) 익명 2,132 22.01.16
신차구입 급질문 드려요   (7) 익명 955 22.01.15
(어니오빵 사진올릴때어케올리나요 )(?)   (2) 익명 693 22.01.14
판에서 퍼온글 한번 보시라고,,,   (1) 익명 1,453 22.01.14
갑작스런 만남   모바일등록 (10) 익명 1,440 22.01.12
제가 예민한 사람인가요?  file 모바일등록 (7) 랄라블라 3,571 22.01.07
남편이 너무 싫어요   모바일등록 (9) 익명 3,804 22.01.06
아이가 듣는데 전남편의 폭언..   모바일등록 (1) 익명 1,655 22.01.05
내 밥 다 먹은 남편   모바일등록 (8) 익명 1,507 22.01.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