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반대 모바일등록
익명 2022.04.18 02:29:27
조회 2,483 댓글 8 신고

잘될줄알았던 결혼진행이 예상과는 다르게 흘러가서 심적으로 힘들었습니다. 

여친어머니의 예상과 다르게 반대에 부딪혀 허락을받질못했고(직업문제)

여친은 별거아니라며 조금만 노력하면 될거라했습니다. 

하지만 여친어머니가 너무 확고하셔서 점점 저는 마음정리를 다한상태입니다. 

얘길해야되는데 말은 나오질않고 혼자노력하는게 미안하기도 하고 

어떤식으로든 결론을 내야하는데 너무 고민입니다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20대 초반의 남자들과 썸 그러나 나만 패배자였던..   모바일등록 (18) 연꽃레인 2,161 22.05.19
연애해도 외로워요   모바일등록 (9) 글쓰니 2,171 22.05.17
약속후 취소   모바일등록 (7) 익명 872 22.05.16
편견있는 사람   모바일등록 (3) 익명233 1,075 22.05.12
사랑이라는거....   (13) 밝고건강하게 1,555 22.05.10
좋긴한데 개선이 안되는데 헤어지는게 맞겠죠?   모바일등록 (6) 에휴후흐 2,723 22.05.03
결혼반대   모바일등록 (8) 익명 2,483 22.04.18
솔담성 들어가려니   모바일등록 (4) 닉쿤이다 1,787 22.04.15
자존감 낮은 남자..   모바일등록 (6) 익명 1,909 22.04.14
저 뭐라고 좀 해주세요 부탁이예요...   모바일등록 (8) 익명 2,004 22.04.12
남편이 문제인가요? 아내가 문제인가요?   (19) 질풍육군 3,327 22.03.28
남자 밝히는 여자   모바일등록 (14) 익명 4,376 22.03.27
제 이야기 한번 들어주세요..   (19) 천개레쉬피 2,129 22.03.24
헤어지고 친한언니한테 데이트신청한 놈   모바일등록 (15) curious1234 2,256 22.03.09
수상해요   모바일등록 (18) 익명 2,192 22.03.03
헤어진후 연락   모바일등록 (10) 익명 3,523 22.02.19
선의의 거짓말   모바일등록 (11) 익명 1,981 22.02.18
남편으로서의 직업 어떤게 좋을까요?   (19) 익명 2,942 22.02.16
제입장이 난감합니다   모바일등록 (9) 익명 2,831 22.02.02
좋아하지도 않으면서 왜 자꾸 상냥하게 웃어주는건지   (11) 바다은 1,818 22.02.0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