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질까요 모바일등록
꺄르르띠에 2022.10.07 02:01:25
조회 2,046 댓글 5 신고

남친이랑 정말 잘 맞고 다 좋은데

사정이 있어 자주 만나지 못하고(한달에 한두번봐요), 잠깐밖에 못 만나며, 여행도 못갑니다

(눈치 빠른분들 무슨상황인지 금방 아시겠지만 넘어가주세요 ㅠ)

 

원랜 내년에 결혼하기로 했는데..

얼마 전 제 입으로 몇 년 미루자고 했어요

제가 자식처럼 여기는 반려동물들이 있는데, 남자친구가 비염이 있어서요ㅠ

각자 돈을 더 모아서 처음부터 큰집을 얻어 

남친과 동물이 따로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이되야 함께 할 수 있을 것 같아서요

 

근데 제가 미루자고 해놓고

너무 외로워지네요..

그 전까진 외롭단 생각이 안들고 혼자 지내는게 편하고 좋기만 했는데..

마음먹기 달린건지.. 몇 년 미루자고 말하고 보니

평범하게 데이트하고 여행다니는 커플들이 부럽고

나는 몇 년을 더 저런거 못하고 기다리기만해야하다니..

그럴 각오 하고 결혼을 미루자고 말하긴했는데..

그건 사실 그방법밖에 없기때문에 마지못해 그런거였으니까요..

남친이 너무 좋으니 헤어지긴 싫고, 같이 살고는 싶은데, 비염은 있고.. 그럼 큰 집을 구하는수밖에 없는 상황이니..

그래도 저도..

평범한 연애도 하고싶고.. 

내 애들 예뻐해주는 사람 만나서,

따로 격리된 생활하지않고 애들도 행복했으면 좋겠기도 하구요.. 

 

요즘 행복하단 생각보단 외롭고 힘들단 생각이 더 자주 드는데

그럼 헤어지는게 맞는걸까요..

근데 다시는 이렇게 좋은사람 못만날꺼같아요..

정말 비염있는거 하나빼고는 완벽한 제 이상형이거든요..

나이가 30대후반이되다보니 이제 성격 잘 맞는사람 만나는게 얼마나 어려운일이고 그런사람이 얼마나 귀하고 소중한지 너무 느껴요..

그냥 조건 좋은사람..

날 좋아해주는사람? 잘생긴사람? 그럭저럭 잘 맞는 사람은 다시 만날 수 있을지 몰라도.. 이렇게 잘 맞는 사람이 있단게 신기할 정도인 사람이거든요.. 지금 남친은..

그냥 내년에 확 같이 살면 아무 문제없을텐데..

한 3~4년 이렇게 솔로아닌 솔로처럼 살아야할 것과 

그 사람이 제 아이들(반려동물)을 예뻐해줄 수 없다는 점에서 자꾸 갈등이되요..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이성으로써의 호감인지 알수있는법?   모바일등록 (4) 익명 2,759 23.07.09
아~~~ㅅㅂ   모바일등록 (6) 익명 3,411 23.05.08
짝사랑하는분이 모친상   모바일등록 (4) 유투맴매 1,864 23.04.27
남자친구 바람인가요 바람난건가요   모바일등록 (9) 익명 3,655 23.04.23
헤어지고 전화옴   모바일등록 (7) Abc455 3,205 23.04.17
헤어질까요 의심가는걸 묻어주고 계속 만날까요   모바일등록 (21) 익명 3,261 23.03.15
만남   (2) 익명 1,655 23.02.23
헤어진후 재결합하려다 .   모바일등록 (6) 익명 3,620 23.02.10
만남과이별을 통해..   모바일등록 (2) 아담유전자 1,965 23.01.27
상대방이 먼저 카톡으로 선물 줬는데 그 후 답장이 없으면…   모바일등록 (16) 익명 2,837 23.01.07
호감가는 여성하고 가끔 카톡을 하는데   모바일등록 (4) 익명 2,396 22.12.25
음주운전 한 남친   모바일등록 (7) 익명 2,546 22.12.19
22년전으로 돌아가서...   (4) 익명 1,951 22.11.29
본인의 선택   (3) 여니 1,142 22.11.28
예전에 사귄 여자친구   모바일등록 (5) 익명 2,354 22.11.23
남자친구 어머니 암투병   모바일등록 (6) 익명 2,400 22.11.22
고민을 어디다 말을해야할지 모르겟어서..   모바일등록 (3) 익명 1,331 22.11.21
거절 못하는 성격인 여성분   모바일등록 (3) 익명 1,693 22.11.16
연애와결혼   모바일등록 (2) 익명 1,093 22.11.14
선배님들 연애 조언부탁드려요ㅠㅠ   모바일등록 (5) 익명 922 22.11.0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