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증나네요 모바일등록
샥라떼 2021.08.24 17:10:50
조회 2,095 댓글 8 신고

곧 있음 시아버지 제사인데 시엄니가 제사음식사신다고

며느리들 음식할거 없어서 저녁때 오라고 했어요.

왠일이시지? 저 시집오고 이런적 처음이라 속으로 앗싸~ 

했는데 신랑이 갑자기 사실은 음식한다고 하네요.

순간 왜냐고 했더니 제수씨가 일을 해서 그런거 같다.

그런데 동생네는 모른다. 저한테 솔직히 말했으니 저보고

알아서 하라는데 순간 너무 어이가 없더라구요.

돈버는 동서 눈치보는거 같고 그걸 사실대로 신랑한테만

말한 시엄니가 저보고 얘기하라는 듯 하는거 같아서

신랑도 시엄니도 짜증이 나네요!

그러면서 신랑은 어떻할꺼냐고 묻는데 제가 안간다하면

시엄마 혼자 힘들어서 안된다. 나라도 가야지머 하네요!

참나 어이없다. 언제부터 효자됏냐.

진짜 왜 이렇게까지 말한 시엄니도 동서 눈치 보는거 같고 

사실 하루 빠져도 되는 업종인데 뭘 그리 위하시는지

저는 하겠지 하는 신랑의도도 짜증나고 숨막히네요.

다 무시하고 저녁때 갈까 이런저런 생각에 남겨보네요.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비교 너무 힘드네요ㅠ   모바일등록 (5) 익명 1,491 22.02.02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4) 이태연애 1,627 22.02.01
시댁에 안부전화는 얼마나 자주 하시는지요.?   모바일등록 (11) 겸둥oi 3,486 21.12.26
시댁의 허풍 ,허세, 거짓말 어떡하죠ㅠㅠ   모바일등록 (4) 익명 2,891 21.12.25
아래 친정엄마 글 남겼었어요(여러분 감사합니다)   모바일등록 (2) 익명 1,451 21.11.05
시어머니 때문에 미치겠네요   모바일등록 (10) 다온송이 2,823 21.11.05
나의 행복을 부정하고 조롱을 일삼는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20) 익명 2,487 21.09.30
짜증나네요   모바일등록 (8) 샥라떼 2,095 21.08.24
셤니 골절 수술후 퇴원 하셨어요 친정엄마 전화   모바일등록 (3) 익명 1,174 21.08.20
결혼비용   모바일등록 (5) 사랑비 1,663 21.07.17
친정 엄마가 원하는 딸   모바일등록 (5) 별하늘별빛 1,849 21.07.07
시댁 부모님 매주... 함께하고싶어해요   모바일등록 (15) 익명 2,879 21.07.03
친정오빠 장인어른되시는 분이 저는 왜 싫을까요   모바일등록 (6) 익명 1,509 21.06.28
애같은 샵지   모바일등록 (5) 익명 1,188 21.05.28
친정엄마 칠순   모바일등록 (8) 별하늘별빛 1,495 21.05.15
언니부부 - 본인 남편이 이런식으로 행동한다면 어떻게 하실건가요?   (5) 프릴리리 1,951 21.04.27
아이가 신랑의 고모를 닮기도하나요?   모바일등록 (11) binlove 1,797 21.04.21
아래 부모님의 차별 글 올렸던 사람이에요.   (13) 익명 1,382 21.01.22
시누와 남편 며느리. 시댁생신은 누가먼저 챙겨야하나요?   모바일등록 (10) 익명 3,749 21.01.21
분가가 싫어요   모바일등록 (5) 익명 1,456 21.01.1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