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교 너무 힘드네요ㅠ 모바일등록
익명 2022.02.02 19:35:59
조회 1,424 댓글 5 신고

저는 큰며느리 결혼 12년차이고 애가 셋이고 

동서는 결혼 3년차 애기가 이제 백일 입니다.

저는 성격이 내성적이고 무뚝뚝한편이고 동서는

반대로 외향적이고 애교도 있습니다. 그래서 항상 전화문제도

그렇고 비교를 하십니다. 평생 이렇게 살아왔는데

성격을 어떻게 고치겠요...  동서는 시도때도 없이 

전화하는편이고 저는 두달전 일할때까지는 이런

스트레슨늘 덜 받았는데 그만두고 부터는 큰며느리는 

전화도 안한다고 뒤에서 흉을 보십니다

이번 명절때는 동서네는 소고기 보내시고 저희집에는

빈손으로 저를 보내셨죠... 저는 입밖으로 말을 안하는편이라

제 속만 문드러지네요...  그냥 얼른 다시 일자리를 구해서 

일하는게 제일 속편한것 같아요... 신랑이랑은 전혀 트러블이

없는데 시댁 스트레스 때문에 진짜 안보고 살고 싶네요ㅠ

동서 들어오고 부터 이렇게 스트레스가 점점 쌓이네요ㅠ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6)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시아버지란분 (몇번째글인지ㅡㅡ)   모바일등록 (3) Nol 1,287 23.12.27
결혼허신 언니분들 조언이 필요해요🙏   모바일등록 (2) 어떡하지 1,119 23.12.11
모든 남편들은 이런식으로말하나요?   모바일등록 (2) 익명 1,955 23.10.21
예전에 글쓴사람 입니다  file 모바일등록 (2) 쏘율mom 1,339 23.07.18
결혼   모바일등록 (4) 익명 1,176 23.07.01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6) 익명 1,981 23.06.08
시어머니   모바일등록 (5) 익명 1,771 23.04.28
엄마의 인생1   모바일등록 (1) 익명 1,258 22.09.21
시댁이 5분거리...   모바일등록 (8) 익명 2,164 22.09.14
어릴때 헤어진 친정엄마   모바일등록 (5) 익명 1,410 22.08.28
주택 씨씨티비 설치할건데 기사님 식사 해드려야 할까요   (10) 익명 1,638 22.07.28
멀리 이사가는게 답일까요? 요새들어 숨통이 막히는 거 같아요   모바일등록 (5) 익명 1,841 22.07.27
답답한 사람   모바일등록 (2) 여우9 910 22.07.27
시누이가 저를 대놓고 질투 합니다..   모바일등록 (1) 익명 1,816 22.07.11
새언니 병간호   (6) 돈벌자많이 1,361 22.06.19
시어머니한테 정이 떨어진거 같아요.....   모바일등록 (3) 익명 2,579 22.05.31
옷차림으로 매번 말듣는거 지치네요..   모바일등록 (6) 익명 2,077 22.03.21
혼자사는 아들집에 한달에 2주는 와있는 예비시어머니   모바일등록 (6) 익명 1,824 22.03.05
동서의 행세   모바일등록 (10) 샥라떼 3,018 22.02.04
비교 너무 힘드네요ㅠ   모바일등록 (5) 익명 1,424 22.02.02
글쓰기